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속의 우리 할머님 집은 비록 50여년밖에 되지않은 낡은 한옥 양식의 집이지만
 
지금은 2/3를 허물고 새집을 지어 남아있는 집이 얼마 없다.
 
기와, 격자무늬 문살, 커다란 나무 대문, 흙집...
 
난 지금의 현대식 화려한 건물보다는
 
탁 트인 촌의 한옥이 아직도 끌리고, 살고 싶다는 생각을 한다.
 
갑갑한 도시보다는 넓고 맑은 촌을 사랑하는 촌놈이다.
 
갑갑한 사각의 아파트보다는 나무로 만들어진 한옥이 좋은 완전 촌놈 ㅎㅎ

'버번홀릭 Photo > Photo Epilogu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낡은 사진 속 바다  (0) 2007.01.23
할머니 집 수문장  (0) 2007.01.23
사라지는 것들  (0) 2007.01.23
오양은 수평선에만 있는게 아니다!!  (0) 2007.01.23
영흥도 일몰  (0) 2007.01.23
MAGIC HOUR  (0) 2007.01.23
Posted by 버번홀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