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번홀릭 희로애락2009. 5. 23. 11:19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 곳으로 가셔서 원하던 세상 만드세요.

어느 방송에선 사망, 숨졌다고 떠들고 있고
어느 방송에선 서거라는 말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박정희 전 대통령 서거때에도 그랬을까요?
그래도 한 나라의 대통령이었는데 서거 소식을 경망스럽게 떠들고 있군요.

이렇게 허탈해 본적이 있었나 생각해 봅니다. 죄는 미워하되 사람은 미워하지 말라 했는데.....
서민 앞에서는 온화하셨지만 권력 앞에서는 강직한 모습만 보여주셨던 분이 왜 자살을 선택하셨을까요.
이 세상에 환멸을 느끼셨던 것인가요? 아니면 마음의 짐의 무게가 이렇게 만든 것일까요?
그냥 오보였다고 말해줬으면 좋겠습니다.

너무나 어처구니 없고 슬프고 충격적인 뉴스로 아침부터 마음이 울적하네요.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소식으로 아침부터 어머니께서도 우울해 하시고 눈물을 흘리셨습니다. 저도 그렇구요.
태어나 유일하게 좋아한 대통령이었습니다. 대통령이라기 보다는 차차리 자주 가던 밥집 사장님 같았습니다.
그래서 저는 영원히 기억하려 합니다. 당신의 굽히지 않으셨던 소신도 언젠가는 제대로 평가 될 겁니다.
부디 좋은 곳으로 가셔서 원하시던 세상 만들시길 바랍니다. 다시 한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딴나라당, 조중동, 떡찰 그리고 청와대에 기생하는 기생충들 지켜보겠습니다.
당신들의 말로도 그리 좋지는 않을 겁니다. 당신들의 끝은 국민이 결정하게 될 겁니다.
기대해주세요.



Posted by 버번홀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너무 갑작스럽고 비통합니다.
    한나라당과 그들이 앞세운 이 정권이 저주스럽기까지 합니다.
    분노를 자아낸다는 말이 딱 맞는, 갈수록 어이없는 정권 입니다. :(

    2009.05.25 05: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앞으로 이런 정권이 또 나올까 무섭습니다.
      쥐한마리로 그치길 바랄뿐이죠.ㅠㅜ

      2009.05.26 19:04 신고 [ ADDR : EDIT/ DEL ]

버번홀릭 희로애락2009. 4. 8. 11:31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무현 전 대통령이 박연차 회장에게 돈 받은 사실을 시인하면서 사회적인 파장이 커질만큼 커진 상태입니다.
본인이 직접 "빚을 갚기 위해 돈을 받아 사용했다"라고 했다더군요. 그것도 자신의 홈페이지에.....
그를 신임하던 많은 사람들도 이번일을 계기로 등을 돌린 것 같습니다. 그의 청렴을 믿은 사람이 많았을테니 말이죠.

그런데 정말 웃기는 것은 노무현 전 대통령을 신임하던 사람들이 등을 돌리면 그들의 배가 현 정부를 향할 것이라는
엄청난 착각을 하는 무리가 있는 것 입니다. 바로 딴나라당이죠.
어제 뉴스 중 딴나라당 대변인이라는 사람이 기자들을 모아놓고 씨부리는 말들이 완전 코미디였습니다.
'반드시 죄를 입증해야 한다.', '죄값을 치뤄야 한다.'
그렇게 말하면 딴나라당의 지지율이 올라가고, 돌아선 사람들이 딴나라당으로 갈 것으로 생각했었나 봅니다.
자기 얼굴에 누워서 침 뱉기인줄은 모르고 말이죠.
사실 딴나라당이 불쌍하기도 합니다. 죄를 떠나서 퇴임한지 1년이 넘은 전 대통령과 참여정부를 아직까지 붙잡고 흠집을 내려고
발버둥치는 모습이 안쓰럽고 한심해보이기도 합니다. 어떻게든 자신들의 과오를 뒤집어 씌우려는 처절한 모습말입니다.

"반드시 죄를 입증해 죄 값을 치뤄야 한다." 네....맞습니다. 맞고요~
노무현 전 대통령이던 권양숙 여사던 죄가 있으면 죄값을 치루면 됩니다.
그가 시인한 그것이 구속의 사유가 될 만큼의 죄인지 아닌지는 조사를 하면 나올 것이고
만약 형벌을 받을 만큼의 죄라고 해도 노무현 전 대통령이 직접 말한것 처럼 달게 받으면 됩니다.

떡찰이 눈에 불을켜고 없는 죄도 있는 것 처럼 떠들어대고, 찌라시 신문들도 신났다고 떠들고 있는데
죄가 없지는 않을 겁니다. 없는 죄도 만들판인데 뭐 하나라도 나오지 않겠습니까.....

흙탕물 언론계에서도 왕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조선일보는 아주 난리도 아니더군요.
관련 기사로 도배를 해놓을 정도니 말이죠. 추측성 기사도 보입니다.
장자연 리스트에 올라온 사주의 죄를 덮으려 안간힘을 쏟는 모습도 뻔~히 보입니다.
워낙에 반 노무현이었던 찌라시라 그런지 물어 뜯는 수준이 장난이 아닙니다. 개보다도 더 잘 물어뜯는군요.
그러고 보니 딴나라당과 찌라시의 특징인 사정없이 물어뜯기가 아주 많이 닮아 있습니다.



노무현 전 대통령님!!
죄가 있으시다면 꼭 죄를 받으시기 바랍니다. 저는 믿습니다. 정말 달콤하게 죄값을 치루실 것이라고.....
꼭 그렇게 해주셨으면 합니다.
죄가 있으면 죄값을 달게 받는다는 선례가 남아야 나중에 쥐새끼도
잡아 넣을 수 있는 구실이 생기지 않겠습니까?
사실 쥐새끼의 죄는 뒤지고 찾아낼 필요가 없습니다.
이미 많은 죄를 지었기 때문입니다. 전 국민이 알고 있는 사실이죠.
쥐새끼 뿐만이 아닙니다. 전 재산이 29만원 뿐이라는 문어 대가리 전씨도 남은 죄값을 치루게 할 수 있습니다.

언제나 그러셨던 것 처럼 모범을 보여주세요.
저는 노무현 전 대통령님을 믿습니다. 꼭 쥐새끼를 잡을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Posted by 버번홀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솔직히, 받아도 안받았다고 곧죽어도 안받았다고 설레발치다 들켜서 얼굴색 바꾸고 변명 하는것 보다, 이렇게 솔직하게 말하는게 훨씬 더 낫다고 생각합니다. 진짜 죄가 있다면 미래의 대한민국을 위해 죄값을 받아주시길 바랍니다.

    2009.04.09 07: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꼭 모범을 보여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래야 줄줄이 잡을 수 있지 않겠습니까? ㅎㅎ
      꼭 그런 살기좋은 나라가 될 수 있는 밑거름이 되주시길~

      2009.04.13 18:58 신고 [ ADDR : EDIT/ DEL ]

버번홀릭 희로애락2008. 12. 11. 14:45


사용자 삽입 이미지

뉴스를 보다가 기가막혀 죽는 줄 알았습니다.
이 나라가 너무 많이 썩어있다는 것을 새삼 다시 한번 느끼게 해주는 뉴스였습니다.

우리가 배워왔던 사법권의 독립은 책 속의 동화같은 이야기였을까요?
노블리스 오블리제는 다른 나라에서나 볼 수 있는 일인가 봅니다.
대한민국 헌법 제1조 1항, 2항은 무의미한 글자인가 봅니다.

공권력은 국민을 공격하고
사법부는 공권력의 편에 서있고
정치권은 국민의 혈세를 어떻게하면 더 뜯어먹을까 고민하고 있고
대통령은 어떻게하면 공기업 팔아서 세금을 조금이라도 더 걷을 수 있을까 고민하고 있고
기업들은 어떻게 만들던 팔아먹으면 그만이고
언론은 정부에 기생하면서 펜대 휘두르며 당당하게 거짓정보 흘리고
새빛이라는 조직은 말도안되는 논리로 일본에 붙어먹으려 하고 있고

이것이 현재 대한민국의 모습이라 생각하니 암담하고 우울할 뿐입니다.

뭐 이런 나라가 다 있나요?
폭동이라도 일으키고 싶은 심정입니다.

제 속이 까맣게 타고 있는데
이런 판결을 받으신 분은 얼마나 원통하고 억울할까요.

오늘 이 뉴스를 보며 많은 생각이 들게 되었습니다.
http://media.daum.net/society/nation/metro/view.html?cateid=100005&newsid=20081211115906904&p=yonhap&RIGHT_COMM=R12

이 나라는 너무나 썩었고, 썩은지 오래되서 냄새조차 맡지 못해 그냥 그렇게 살아가고 있나봅니다.
누군가 코가 뚫려있는 사람이 바른 세상을 만들어 줬으면 하는 바램아닌 바램입니다.

난세에 영웅이 나온다 했건만 왜 대한민국은 항상 번외일까요.

Posted by 버번홀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국민적 봉기가 필요합니다.

    2008.12.11 17: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